NOTICE

공지사항

[관련기사] 빌게이츠에서 엘론 머스크까지...그들의 '5시간룰'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7-06-14 16:45 조회29회 댓글0건

본문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인 빌 게이츠, 테슬라의 엘론 머스크, 페이스북 마크 주커버그,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인 워런 버핏, 방송인인 오프라 윈프리 등 유명 인사들은 바쁜 일상 중에도 하루 1시간 혹은 일주일에 5시간 등 의도적으로 학습을 위한 시간을 낸다고 한다. 5시간 규칙(5-hour rule)으로 불리는 이런 습관의 특징은 뭘까.

 

5시간 규칙을 나눠 보면 대략 독서와 생각, 실험 3가지로 나눌 수 있다고 한다. 먼저 독서. 억만장자가 된 사람을 보면 독서 습관을 가진 인물이 많다고 한다. 예를 들어 워런 버핏은 하루 5∼6시간에 걸쳐 신문 5개와 기업보고서 500페이지를 읽는다. 빌 게이츠는 연간 50권씩 책을 읽고 마크 주커버그는 2주마다 적어도 1권씩 책을 읽는다. 엘론 머스크는 하루 2권씩 책을 읽고 자란 것으로 알려져 있기도 하다. 마찬가지로 마크 큐반은 매일 3시간 이상, 아서 블랭크는 하루 2시간, 데이비드 루벤스타인은 일주일에 6권, 댄 길버트는 하루 1∼2시간씩 책을 읽는다고 한다. 

다음은 생각. 링크드인 CEO인 제프 와이너는 하루 2시간씩 생각을 위한 시간을 따로 마련한다고 한다. O2E브랜드(O2E Brands) 창업자인 브라이언 스쿠다모어는 생각하는 시간만 주당 10시간 이상 따로 낸다고 한다.

 

 

-------(중략)-------

 

아무 것도 학습하지 않은 채 오랜 시간을 보내는 건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갖고 있지 않은 것 만큼이나 문제라는 얘기다. 적어도 일주일에 5∼10시간은 자기 학습을 위한 시간을 마련해야 한다는 것이다. 물론 중요한 건 지속적으로 해나가야 한다는 것이다. 이를 유명인사의 습관에서 찾아낸 게 바로 5시간 규칙이다. 이를 꾸준히 지속하려면 정말 바쁜 일상을 보내더라도 독서를 통해 배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 산만하지 않게 이 시간을 꾸준히 학습에 투자하라는 것 또 이렇게 해야 1시간 학습을 통해서도 10배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고 말한다.